본문바로가기


본문 영역

홈 육상단뉴스 > 해외육상뉴스

해외육상뉴스 - 해외 육상관련 주요 언론기사를 전해 드립니다.

폴터갓 2:04:55 WR, 형재영 2:14:21, 17위

게시일 : 2003-09-28 | 조회수 : 3,509

케냐의 폴터갓이 2시간4분55초의 기록으로 마라톤 세계 최고기록을 경신했다. 예상은 했지만 너무나 엄청난 기록이어서 놀라움을 금할 수 없는 경기내용이었다.

섭씨 9~10도의 쾌적한 날씨에서 시작된 이날 경기에서 폴터갓은 첫 5km 구간만을 15분01초에 뛰었을뿐 나머지 7개 구간 모두를 14분대에 주파하는 초고속 레이스를 펼쳐 마라톤의 스피드화가 아닌 광속화라고 불러도 될 만한 레이스를 펼쳤다.

왜 그런지는 하누치가 2002년 런던 마라톤에서 세계최고기록인 2시간5분38초를 수립할때의 구간 기록과 비교해 보면 알 수 있는데 터갓은 25km 까진 하누치보다 페이스가 느렸으나 체력이 떨어지는 30km 이후에서 하누치 보다 압도적으로 빠른 스피드로 달렸음을 알 수 있다.

●폴터갓('03 베를린) vs. 하누치('02 런던) 구간기록 비교
-----------------------------------------------------------------------구간 5km 10km 15km 20km 25km 30km 35km 40km 42.195km Final
-----------------------------------------------------------------------하누치 14:44 14:53 14:58 14:58 14:37 14:51 14:57 15:13 6:27 2:05:38
-----------------------------------------------------------------------터갓 15:01 14:57 14:48 14:59 14:58 14:42 14:35 14:38 6:17 2:04:55
-----------------------------------------------------------------------이봉주 15:03 14:52 15:05 15:01 15:03 15:16 15:10 15:14 6:36 2:07:20
-----------------------------------------------------------------------

폴터갓은 34세의 노장임에도 불구하고 자기 관리가 확실한 선수로 일부 아프리카 선수들이 갑작스런 우승으로 생긴 부와 명예에 빠져 슬럼프를 겪는 것과는 대조적으로 롱런하는 선수로 알려져 있다. 유창한 영어와 유머러스한 대화 등으로 백인들이 주도하는 마라톤 비지니스 쪽에서도 평판이 좋으며 선수들 사이에서도 인기가 높다.

한편 올림픽 출전권을 노리고 출전한 한국의 형재영선수는(전북도청) 2시간14분21초로 17위를 기록해 올림픽 A 기준기록인 2시간12분 이내의 기록 달성에 실패했다.

여자부에선 일본의 하시모토 야수코가 2시간26분32초로 우승해 베를린마라톤 여자부 4연속 우승을 달성했다.

[남자마라톤 경기결과]

1. 2:04:55 Paul Tergat Kenya
2. 2:04:56 Sammy Korir Kenya
3. 2:06:15 Titus Munji Kenya
4. 2:08:46 Andres Espinosa Mexico
5. 2:09:22 Raymond Kipkoech Kenya
6. 2:09:50 Kazuhiro Matsuda Japan
7. 2:09:52 Kurao Umeki Japan
8. 2:09:59 Andre Ramos Brazil
9. 2:10:13 Mahkosonke Fika South Africa
10. 2:10:44 Javier Caballero Spain

공식 후원사

official partner

  • 삼성전자

official suppler

  • 아식스
  • 포카리스웨트
  • phiten